미국 articles

고집 꺾은 트럼프 “나도 마스크 쓰겠다”

고집 꺾은 트럼프 “나도 마스크 쓰겠다”

고집 꺾은 트럼프 “나도 마스크 쓰겠다” “나는 마스크 찬성론자” “사람들과 근접시 마스크 착용” 트럼프 고집 꺾고 마스크 쓰면 선거유세 등에서 지지자들도 따라할 듯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완고한 고집을 꺾고 “나도 얼굴 마스크를 쓰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트럼프 대통령은 마스크 쓰기를 거부해왔을 뿐 아니라 조롱까지 했는데 코로나 사태의 재악화로 촉구의 목소리가 당내에서도 높아지자 다른 사람들과 근접시

독립기념일 트럼프 불꽃축제 강행 vs 디씨 ‘집에 머물라’

독립기념일 트럼프 불꽃축제 강행 vs 디씨 ‘집에 머물라’ 트럼프 최대 규모 군용기 시범비행, 1만발 불꽃 축제 워싱턴 디씨 “코로나 악화에 현명치 못한 행사, 주민들 스테이 홈”   미국이 244주년 독립기념일을 맞아 트럼프 행정부가 최대 규모의 불꽃놀이 축제를 강행하려는 반면 워싱턴 디씨는 집에 머물라고 촉구하고 나서 상반된 코로나 대처로 충돌하고 있다. 트럼프 행정부가 강행하려는 주요 행사는

트럼프, 워싱턴 한국전 기념비 찾아 헌화 ‘추모와 기억’

트럼프, 워싱턴 한국전 기념비 찾아 헌화 ‘추모와 기억’ 트럼프 멜라니아 부부 한국전쟁 발발 70주년 맞아 헌화 한국전쟁 미군 전사자 3만 6516명 고귀한 희생 기려   6.25 한국전쟁 발발 70주년을 맞아 지난 25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퍼스트 레이디 멜라니아 여사와 함께 워싱턴 디씨에 있는 한국전쟁 참전 기념비를 직접 찾아 헌화하며 고귀한 희생을 추모하고 기억하겠다는 의지를 표시했다.

미국 36~41개주 새 감염자 증가, 오픈 중지 또는 후퇴

미국 36~41개주 새 감염자 증가, 오픈 중지 또는 후퇴 신규 감염자 증가-텍사스, 플로리다, 캘리포니아, 조지아 36~41개주 신규 감염자 감소-메릴랜드, 디씨 등 5곳으로 급감, 보합세-뉴욕, 버지니아 등   미국에서 코로나 신규 감염자들이 연일 최고치를 기록하며 증가세를 보이는 주지역들이 36~41개주로 늘어나고 그중 14개주는 심각해져 오픈확대를 중지하거나 일부를 다시 폐쇄하는 후퇴조치를 취하고 있다. 플로리다주와 텍사스가 연일 새 환자들이

워싱턴 디씨 51번째 주승격안 사상 최초 하원승인, 상원제동

워싱턴 디씨 51번째 주승격안 사상 최초 하원승인, 상원제동 민주하원 찬성 232, 반대 180, 불참 19표로 최초 가결 공화상원 승격안 안다룬다, 트럼프 주승격 반대   미국의 수도 워싱턴 디씨를 51번째 주로 승격하는 법안이 사상 최초로 연방하원에서 승인됐으나 연방상원과 백악관이 즉각 제동을 걸고 나섰다. 워싱턴 디씨 주승격 법안은 하원표결에서 찬성 232대 반대 180표로 가결됐지만 공화당이 장악하고 있는

코로나 재확산 초비상 ‘백악관 태스크 포스 두달만에 재가동’

코로나 재확산 초비상 ‘백악관 태스크 포스 두달만에 재가동’ 펜스 부통령 등 태스크 포스 두달만에 코로나 브리핑 미 전역 재확산 우려로 연방정부도 비상 걸어   미국이 재개방이후 상당수 지역에서 코로나 19 바이러스 신규 감염자들이 대폭 늘어나며 연일 신기록을 세우자 백악관 태스크 포스가 두달만에 재가동하는 등 초비상사태로 전환하고 있다. 백악관 태스크 포스는 최근 신규감염자들의 절반이 35세이하 젊은층으로

볼튼 회고록 ‘협상 악영향 대신 새 반전 기회’

볼튼 회고록 ‘협상 악영향 대신 새 반전 기회’ 볼튼 회고록으로 남북미 서로 다른 계산, 우선순위 드러나 핵폭탄급 폭로 없어 악영향 없을 듯, 볼튼에 책임지우고 국면전환 가능   존 볼튼 전 백악관 국가안보 보좌관의 회고록이 큰 파장을 일으키고는 있으나 비핵화 협상에 악영향을 미치지 않고 오히려 교착의 책임을 볼튼에게 돌려 새로운 반전의 기회를 잡을 수도 있다는 미

미국 취업비자, 이민비자 해외수속 연말까지 전면 중단

미국 취업비자, 이민비자 해외수속 연말까지 전면 중단 전문직 H-1B, 비전문직 H-2B, 주재원 L-1, 교환연수 J-1 등 미국내 수속 승인자들은 해외여행 하면 재입국 어려워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60일간 시행해온 해외수속 비자 발급 중단을 올연말까지 연장하고 대상도 추가하는 대통령 행정명령을 발동해 미국의 취업비자와 이민비자 발급이 한국 등 해외에서는 연말까지 전면 중단된다. 전문직 H-1B, 비전문직 H-2B, 주재원

미국내 29개주 코로나 신규감염 급증, 제 2의 대확산 오나

미국내 29개주 코로나 신규감염 급증, 제 2의 대확산 오나 플로리다 제2의 뉴욕되나 적색경고, 백악관도 세컨웨이브 대비   플로리다와 조지아, 텍사스주 등 미국내 29개주나 최근 코로나 신규 감염자들이 급증해 제2의 대확산이 가시화되고 있다는 적색경고가 발령되고 있다. 특히 플로리다는 최근 1주 평균 신규 감염자들이80%이상 급증하며 확진자 10만명을 넘어서 제2의 뉴욕이 될 수도 있다는 우려를 낳으며, 미국에서 코로나

미국내 29개주 코로나 신규감염 급증, 제 2의 대확산 오나

미국내 29개주 코로나 신규감염 급증, 제 2의 대확산 오나 플로리다 제2의 뉴욕되나 적색경고, 백악관도 세컨웨이브 대비   플로리다와 조지아, 텍사스주 등 미국내 29개주나 최근 코로나 신규 감염자들이 급증해 제2의 대확산이 가시화되고 있다는 적색경고가 발령되고 있다. 특히 플로리다는 최근 1주 평균 신규 감염자들이80%이상 급증하며 확진자 10만명을 넘어서 제2의 뉴욕이 될 수도 있다는 우려를 낳으며, 미국에서 코로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