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articles

미국 11월 선거결과로 세금, 헬스케어, 적자, 경제까지 갈림길 맞는다

미국 11월 선거결과로 세금, 헬스케어, 적자, 경제까지 갈림길 맞는다

미국 11월 선거결과로 세금, 헬스케어, 적자, 경제까지 갈림길 맞는다 2017 트럼프 감세조치, 바이든 ACA 정부보조 확대 모두 2025년말 만료 트럼프 감세연장확대 VS 바이든 부유층 대기업 증세, 적자감축, 복지확대 미국은 11월 5일 실시되는 대선과 의회선거 결과로 감세연장이냐 증세냐, 헬스케어의 정부보조 중단여부 등이 판가름 나고 적자와 국가부채, 미국경제 전반이 상반된 갈림길을 맞게 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트럼프

미국 떠나간 고객 잡기 가격인하 전쟁 돌입

미국 떠나간 고객 잡기 가격인하 전쟁 돌입 패스트 푸드점부터 3달러~5달러 콤보 메뉴 등 레스토랑 체인점들 이색 리미티드 타임 오퍼 상품 잇따라 출시 미국의 패스트 푸드나 레스토랑 체인점들, 대형 소매점들이 떠나간 고객들을 잡기 위해 3달러나 5달러 콤보 메뉴를 내놓는가 하면 이색적인 LTO 즉 리미티트 타임 오퍼 상품들을 잇따라 출시하며 가격인하 전쟁에 돌입했다. 매출 급감을 타개하려는 업계의

부모동반없는 미성년 불법입국자들로 몸살 ‘보호시설, 공립교육’

부모동반없는 미성년 불법입국자들로 몸살 ‘보호시설, 공립교육’ 10년간 55만명, 주요 도시들로 보내져 임시 보호, 공교육 등으로 몸살 바이든 국경폐쇄안 마련 불구, 미성년 불법입국자 문제 해결 어려워 부모동반없이 어린 나이에 국경을 넘어 미국에 들어오는 미성년 불법입국자들로 미국의 주요 도시들이 몸살을 앓고 있다. 지난 10년간 텍사스 휴스턴에는 3만 2000명, 로스앤젤레스에는 1만 2700명, 뉴욕시에는 1만 1000명, 워싱턴 수도권 지역에도

미국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1위 네이플, 뉴욕과 LA 하위권’

미국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들 ‘1위 네이플, 30위 애틀랜타, 뉴욕과 LA 하위권’ US 뉴스 선정 살기 좋은 도시 150곳 올해 순위 발표 동남부 도시들 상위권, 150곳 중 뉴욕시 124위, 로스앤젤레스 130위 미국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들의 올해 순위가 유에스 뉴스에 의해 선정 발표됐다. 150개 도시들 가운데 1위는 플로리다의 네이플이 꼽혔으며 버지니아 비치가 8위, 애틀랜타가 30위,

미군 끝까지 책임지는 혜택 ‘이민자에겐 아메리칸 드림 기회’

미군 끝까지 책임지는 혜택 ‘이민자에겐 아메리칸 드림 기회’ 미군입대시 6개월내 시민권, 학비, 주거비, 의료비 100% 지원 상병에서 부사관, 대학 3년 수료 또는 대졸자 12주후 장교 임관 메모리얼 데이를 맞은 미국은 미군들에게 입대부터 복무, 제대, 퇴역시까지 끝까지 책임져주는 상상초월 혜택으로 세계 최강 미군 전투력을 유지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한인 영주권자를 포함한 이민자들에게는 미군입대시 6개월안에

올 여름 휴가비 더 든다 ‘외식비 중심 팬더믹 직전보다 15% 올라’

올 여름 휴가비 더 든다 ‘외식비 중심 팬더믹 직전보다 15% 올라’ 총여행경비 최근 내림세 불구 팬더믹 직전에 비하면 아직 비싸 항공료, 렌터카, 호텔비 인하 반면 외식, 놀이공원, 휘발유값 인상 미국에서 메모리얼 데이를 시작으로 막을 올리는 올여름 여행성수기와 휴가시즌에는 여행경비가 팬더믹 직전보다는 15% 더 들 것으로 나타났다. 항공료와 렌터카, 호텔비는 지난해에 비해 내렸으나 외식, 놀이공원 등

미국 약물중독사망 3년 연속 10만명 넘었다

미국 약물중독사망 3년 연속 10만명 넘었다 펜타닐 중심 약물 오남용 중독사망 갈수록 악화 워싱턴 인근 볼티모어 최악, 다른 도시들 보다 2배 높아 미국에서 펜타닐이 범람하면서 약물 오남용에 따른 중독사망자들이 3년 연속으로 10만명을 넘어 적색경보가 다시 켜졌다. 특히 볼티모어의 약물 중독 사망자들이 6년간 6000명에 달하며 다른 대도시들 보다 2배나 높아 최악의 도시로 꼽혔다. 미국의 약물 오남용,

바이든-트럼프 독자 합의 대로 6월과 9월 2회 대선토론한다

바이든-트럼프 독자 합의 대로 6월과 9월 2회 대선토론한다 대선 토론 위원회 3회 토론 불참, 대신 양자합의 2회 토론 토론시기도 6월과 9월로 앞당겨 양측 수주간 막후 협의 조 바이든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24 대통령 선거에서 전통적인 대선토론위원회 주최 3회 토론이 아니라 독자합의한 대로 6월과 9월에 2회 토론하며 중간에 7월에는 부통령 후보 토론이 열린다. 조

K 봉사센터, 제1회 장학기금마련 골프대회

K 봉사센터, 제1회 장학기금마련 골프대회 32명 참석… Gross 챔피언 오명섭, Net 챔피언 백귀현 (탬파) 탬파베이 K 한인봉사센터(대표 김은복 목사)에서 주최한 제1회 장학기금 골프대회가 지난 18일(토) 오후 1시반부터 Trinity에 위치한 Heritage Springs 골프장에서 32명의 동호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샷건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대회의 Gross챔피언에는 68타를 친 오명섭씨 그리고 Net 챔피언은 백귀현씨가 차지했다. 이번 대회 입상자 명단은 다음과

미국민들 3명중 2명 ‘아픈 채 오래살기 보다 건강하게 살기 더 선호’

미국민들 3명중 2명 ‘아픈 채 오래살기 보다 건강하게 살기 더 선호’ 미국인 66% 단순히 오래살기 보다 건강한 노년 원해 62% 아픈채 오래살면 더 고통, 사랑하는 사람들에 부담 미국민들의 3명중의 2명은 아픈 채 오래살기 보다는 건강하게 사는 걸 더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민들의 다수는 이제 90세까지는 살기를 바라고 있으나 무조건 오래 사는게 아니라 건강한 삶이 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