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articles

새 바이든 대북정책 ‘전부, 전무 아닌 중간 성과 위한 실용접근’

새 바이든 대북정책 ‘전부, 전무 아닌 중간 성과 위한 실용접근’

새 바이든 대북정책 ‘전부, 전무 아닌 중간 성과 위한 실용접근’ 트럼프의 그랜바겐 일괄타결이나 오바마의 전략적 인내 아니다 바이든식 비핵화 목표 유지하되 중간 성과 위한 실용적 접근   바이든 행정부가 새 대북정책은 트럼프의 일괄타결이나 오바마의 전략적 인내가 아니라 완전한 비핵화로 가는 중간에 성과를 내기 위한 세밀하게 조절된 실용적인 접근을 추구할 것으로 공개했다. 바이든 행정부는 출범 100일에

바이든 100일 ‘백신접종+1400달러로 두마리 토끼 잡기 성공’

바이든 100일 ‘백신접종+1400달러로 두마리 토끼 잡기 성공’ 백신접종 초기 1억번, 수정 2억번 접종 모두 넘어서, 코로나 진화중 1조 9천억달러 미국구조법 시행으로 소득증가, 소비진작, 경제반등   조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 100일을 맞아 2억도스의 백신접종과 1400달러씩의 현금지원으로 코로나사태를 진화하면서 경제를 급반등시키는 두가지 성과를 거두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 취임 후 뉴욕 증시도 25%나 급등하는 바람에 100일 여론지지율은 전임자의

‘4차 현금지원 막판에 포함되나’ 지지파 해리스 등 막후 조율중

‘4차 현금지원 막판에 포함되나’ 지지파 해리스 등 막후 조율중 해리스 부통령 민주당 지도부와 인프라 방안 막후 논의 막후 논의 주도자들 대부분 매달 연속 현금지원 지지파   카말라 해리스 부통령이 척 슈머 상원대표 등 민주당 상원지도부와 인프라 투자방안을 막후에서 조율하고 있어 4차 현금지원이 막판에 포함될 가능성이 생기고 있다. 해리스 부통령과 딕 더빈 상원원내총무, 버니 샌더스 상원예산위원장

미국경제 1분기 6.4% 성장 ‘백신접종, 1400달러 지원으로 경제반등’

미국경제 1분기 6.4% 성장 ‘백신접종, 1400달러 지원으로 경제반등’ 1분기 소비지출 10.7% 급증, 백신접종, 1400달러 현금지원 덕분 올 미국경제성장률도 6.5% 예상, 37년만에 최고치 급반등 기대   미국경제의 1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년에 비해 6.4%나 늘어나며 백신접종과 1400달러씩의 현금 지원으로 경제반등에 성공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백신을 맞고 1400달러씩 현금지원 받은 미국민들이 지갑을 활짝 열어 1분기 소비지출이 10.7%나 급증해 1분기

바이든 세금인상해 인프라 투자 ‘현장세일 불구 험로’

바이든 세금인상해 인프라 투자 ‘현장세일 불구 험로’ 바이든 애틀랜타, 필라델피아 방문 인프라 방안 캠페인 공화 세금인상 결사반대, 민주 중도파 규모 축소해야   조셉 바이든 대통령은 첫 상하원 합동회의 연설에서 세금을 2조달러 인상해 4조달러 규모의 인프라 플랜에 투자하겠다는 방안을 공개 제시하고 지역을 돌며 관철 캠페인에 나섰다. 하지만 공화당이 세금인상에 결사반대하고 있고 지나친 퍼주기에 여론반응도 엇갈리며 민주당

올해 두번 더 현금지원 절실하다 ‘서민생활고 해소, 경기부양’

올해 두번 더 현금지원 절실하다 ‘서민생활고 해소, 경기부양’ 3차 현금 지원 서너달 지속, 올여름과 올가을 등 두번더 필요 두번 더 지원시 1200만명 빈곤탈출, 소매매출 진작, 부양효과   미국에선 서민 생활고를 해소하고 중소업체 매출을 늘려 경기를 부양하기 위해선 올해에 최소한 두번 더 현금지원금을 제공해야 한다고 경제학자들이 촉구하고 나섰다. 4차와 5차 현금지원을 제공하면 1200만명을 빈곤에서 탈출시켜주고 인종간

아시안 증오범죄 법안 압도적 상원통과 ‘아시안 혐오 단죄한다’

아시안 증오범죄 법안 압도적 상원통과 ‘아시안 혐오 단죄한다’ 연방상원 코비드 19 증오범죄법안 찬성 94, 반대 1 가결 5월초 연방하원 최종 승인, 바이든 서명 시행 확실시   미국에서 아시안 증오범죄를 강력하게 추적수사 해 단죄하려는 코비드 19 증오범죄 법안이 연방상원에서 94대 1이라는 사실상의 만장일치로 승인됐다. 연방하원이 5월초 최종 승인하고 조 바이든 대통령이 서명발효시키면 연방차원에서 아시안에 대한 증오

바이든 가족방안 1조 8천억달러 ‘무상교육, 보육, 건강지원 확대’

바이든 가족방안 1조 8천억달러 ‘무상교육, 보육, 건강지원 확대’ 인적인프라 가족방안 곧 발표 1조 8000억달러로 늘어 유아원, 커뮤니티 칼리지 무상교육, 보육, 건강지원 확대   조 바이든 대통령이 2조 2500억달러 규모의 사회인프라 일자리 방안에 이어 1조 8000억달러짜리 인적 인프라 가족방안을 곧 제시하고 유아원과 2년제 대학의 무상 교육과 차일드 케어, 헬스케어 지원에 본격 나선다. 막바지에 ACA 오바마케어 정부보조

커뮤니티 칼리지, 4년제 공립대까지 수업료 면제 추진한다

커뮤니티 칼리지, 4년제 공립대까지 수업료 면제 추진한다 샌더스-자야팔 칼리지 포 올 법안 상정 법제화 착수 2년제 커뮤니티 칼리지 전원, 12만 5천달러이하 4년제 공립대학   2년제 커뮤니티 칼리지의 학생 전부와 연소득 12만 5000달러이하 가정의 4년제 공립 대학생들까지 수업료를 전액 면제해주는 방안이 본격 추진되고 있다. 상원 예산위원장인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과 하원 진보 코커스 의장인 프라밀라 자야팔 하원의원이

5월 문호 ‘취업이민 전면 오픈, 가족이민 소폭 진전’

5월 문호 ‘취업이민 전면 오픈, 가족이민 소폭 진전’ 취업이민 전순위 승인일, 접수일 전면 오픈 가족이민 2A 거의 오픈, 다른 순위 동결 또는 1~4주 진전   5월의 영주권 문호에서 취업이민은 모든 순위의 승인일과 접수일에서 지속적으로 전면 오픈됐다. 가족이민에선 2A 순위가 거의 오픈된 반면 다른 순위는 동결 또는 1~4주 소폭 진전됐다. ◆취업이민 전순위 승인일, 접수일 전면 오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