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articles

바이든 첫 연방예산안 발표 ‘1조 5200억달러 8.4% 증액’

바이든 첫 연방예산안 발표 ‘1조 5200억달러 8.4% 증액’

바이든 첫 연방예산안 발표 ‘1조 5200억달러 8.4% 증액’ 사회보장 예산 이외에 2022회계연도 연방예산안 의회제출 국방비 7530억달러 1.7% 증액 반면 국내정책 7694억달러 16% 늘려   조 바이든 대통령이 처음으로 마련한 2022 회계연도 연방예산안은 1조 5200억달러 규모로 현재보다 8.4% 늘려 잡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국방예산은 7530억달러로 1.7% 소폭 증액한 반면 교육, 보건복지, 에너지, 기후변화 대처 등 국내

바이든 저렴한 공공주택 200만호 공급 나선다

바이든 저렴한 공공주택 200만호 공급 나선다 사회 인플라 방안에서 2130억달러 세제혜택 공공주택 대폭 확충해 대기기간 단축시킨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이르면 올 여름부터 저렴한 공공주택 200만호 공급에 나설 계획이어서 관심을 끌고 있다. 공공주택은 저소득층 뿐만 아니라 한인 시니어들이 많이 선호하고 있으나 너무 적체가 심해 수년을 기다려야 하는데 바이든 대통령이 그 적체를 일단 절반이나 감축하려는 것으로

4차 현금지원 혼조 ‘미국민 추가지원 절실 vs 정치권 과반지지 난항’

4차 현금지원 혼조 ‘미국민 추가지원 절실 vs 정치권 과반지지 난항’ 찬성론-10명중 6명 올여름 생활고, 실업수당 1800만, 렌트비 연체 1천만 가구 냉담론-경기회복으로 추가 현금지원 자제해야, 일부 민주당 의원도 냉담   4차 현금지원을 한번 더 또는 매달 지급으로 시행할 수 있을지를 놓고 미국민들의 다수가 올여름 추가지원이 절실하다고 토로하고 있는 반면 연방의회에서 과반지지를 받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어서 가능성

미국 모기지 연체 주택 차압 2022년까지 금지된다

미국 모기지 연체 주택 차압 2022년까지 금지된다 연방 소비자 금융보호국 포클로저 내년까지 금지 규정 모기지 연체 300만가구, 장기연체 210만가구, 상환유예 170만가구   미국에서 모기지를 연체하고 있는 300만가구 이상의 주택 차압을 2022년까지 연방차원에서 금지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연방 소비자 금융 보호국은 모기지 연체 주택들에 대한 포클로저, 즉 차압을 2022년까지 금지하는 규정 을 확정하는 절차에 착수했다. 연방정부가

바이든 총기규제 행정명령 ‘조립 총기 저지, 위험인물 총기압수’

바이든 총기규제 행정명령 ‘조립 총기 저지, 위험인물 총기압수’ 총기규제 강화 의회 입법 난항에 대통령 행정명령 발동 유령총기인 조립총기 차단, 위험인물 총기압수하는 레드 플래그   조셉 바이든 대통령은 총기폭력을 줄이기 위해 이른바 고스트 총기로 불리는 조립 총기 부품의 확산을 저지하고 위험인물의 총기를 일시 압수할 수 있는 레드 플래그 법안들을 전역으로 확대시키는 등의 총기 규제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바이든 8년간 2조달러 투자해 ‘더 나은 미국재건’

바이든 8년간 2조달러 투자해 ‘더 나은 미국재건’ 도로교량 개보수, 전기차 대폭 확충, 지역 소외계층 지원 대기업 법인세 인상 15년간 2조달러이상 거둬 충당   조 바이든 대통령이 8년간 2조 2500억달러를 투자해 도로와 교량을 개보수하고 전기차를 대폭 확충하며 공공주택, 홈케어, 초고속 인터넷 등 지역사회와 노약자 층 지원을 확대해 ‘더 나은 미국 재건’에 나서겠다고 선언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기업법인세를

4차 현금지원 촉구 민주의원 증가 ‘2000달러 1회후 1000달러 매달’ 상정

4차 현금지원 촉구 민주의원 증가 ‘2000달러 1회후 1000달러 매달’ 상정 민주 하원의원 56명, 상원의원 21명 등 77명으로 17명 증가 1회 2000달러후 매달 1000달러 제공 법안 하원 상정   미국민들에 대한 4차 현금지원을 촉구하는 민주당 의원들이 계속 늘어나고 있으며 2000달러씩 한번 제공한 후 매달 1000달러씩 지급하자는 혼합 법안까지 상정돼 조 바이든 대통령의 선택이 주목되고 있다. 조

바이든, 메디케어 자격연령 65세에서 60세로 하향 추진

바이든, 메디케어 자격연령 65세에서 60세로 하향 추진 민주당 메디케어 포 올 대신 메디케어 포 모어 선택 60세로 하향시 2300만 추가돼 8300만명 메디케어 이용   조 바이든 대통령이 노년층 의료보험인 메디케어를 이용하기 시작하는 연령을 현행 65세에서 60세로 대폭 낮추는 방안을 추진키로 해서 주목을 끌고 있다. 메디케어 연령이 낮아지면 현재 6000만명에서 2300만명이 추가로 메디케어를 이용할 수 있게

오바마케어 월보험료 1인당 평균 70달러 낮아졌다 ‘변경조치 필요’

오바마케어 월보험료 1인당 평균 70달러 낮아졌다 ‘변경조치 필요’ 미국구조법에 따른 오바마 케어 정부보조금 늘어 월 보험료 인하 헬스케어 닷거브에서 8월 15일까지 변경조치 해야 인하혜택   미국 구조법에 따라 오바마케어 건강보험의 월 보험료가 1인당 평균 70달러, 부부는 100~200달러 인하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이미 가입한 미국민들은 헬스케어 닷 거브에 접속해 변경조치를 취해야 하고 신규 가입 희망자들은 당초

바이든 잇단 총기비극에 총기규제 강화 촉구 ‘먼길’

바이든 잇단 총기비극에 총기규제 강화 촉구 ‘먼길’ 애틀랜타 8명 사망에 이어 콜로라도 볼더 10명 숨져 총기구입시 신원조회 확대, 공격용 고성능 무기 금지 추진   조지아 애틀랜타에 이어 콜로라도 볼더에서 총기참사가 잇따르자 조 바이든 대통령은 총기 구입시 신원 조회 확대와 공격용 고성능 무기 금지 등 총기규제 강화를 모색하고 나섰으나 성사 가능성은 높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