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첫해 한인 영주권취득 11.5%감소, 2만명 미달


트럼프 첫해 한인 영주권취득 11.5%감소, 2만명 미달
2017년 그린카드받은 한인 1만 9284명, 전년보다 2500여명 감소
2015년에 이어 2년만에 다시 2만명 아래로 떨어져

트럼프 첫해인 2017년 한해 미국영주권을 취득한 한국인들이 전년보다 11.5%나 감소하며 2만명아래로 다시 떨어졌다.
2017년 한해 한인들은 1만 9284명이 영주권을 취득했으며 그중 취업이민이 1만 1300여명, 가족이민 이 8000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이민빗장 걸기에 한국인들의 미국 영주권 취득도 제동이 걸려 다시 2만명 아래로 떨어졌다.
국토안보부 이민통계국이 발표한 2017 회계연도 한해동안 미국영주권을 취득한 한국인들은 모두 1만 9284명으로 집계됐는데 이는 전년도 2만 1801명에 비해 2500여명, 11.5%나 감소한 것이며 2년만에 다시 2만명 아래로 떨어 진 것이다.
한국인들의 미국 영주권 취득은 지난 2014년 2만 423명에서 2015년 1만 7138명으로 급락했다가 오바마 마지막 해였던 2016년에는 2만 1801명으로 급증했으나 트럼프 첫해인 2017년에 다시 2만명 아래로 떨어졌다.
2017년 한해 그린카드를 받은 한인들 1만 9284명 가운데 취업이민이 1만 1329명으로 전체에서 58.7% 를 기록했다.
전체 미국영주권 취득은 가족이민이 7대 1의 비율로 취업이민을 압도하고 있는 반면 한인들은 취업 이민이 6대 4의 비율로 더 많은 특성을 띠고 있다.
한인들의 취업이민 영주권 취득도 2016년 1만 3631명에서 2017년 1만 1329명으로 2300, 17% 감소했다.
가족이민으로 그린카드를 받은 한인들은 근 8000명으로 전년도보다 200여명, 2.6% 줄었다. 그 가운데 시민권자의 배우자와 미성년자녀, 친부모 등 직계는 6600여명으로 전년보다 350명, 5% 줄어 든 반면 우선순위 있어 장기간 대기해야 하는 가족초청이민은 1400명으로 전년보다 130여명,10% 늘어났다.
트럼프 행정부의 이민빗장걸기는 2018회계연도가 시작된 지난해 10월부터 본격화됐기 때문에 한인들의 그린카드 취득도 계속 감소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1112>

Top